고객소통
공간

질문과 답변
질문과 답변

'집회 불편호소' 맹학교 학부모에 태극기집회 "빨갱이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이누고히1 작성일20-02-26 23:57 조회37회 댓글0건

본문

"오늘은 그냥 돌아가지만 또 행진을 막는다면 어려운 상황에 처할 수 있다."

서울맹학교 학부모들이 학교 인근 청와대 앞에서 수개월째 열리고 있는 각종 단체의 집회 때문에 고통을 겪고 있다며 첫 집회를 연 21일, 태극기집회 단체는 학부모들에게 이 같은 엄포를 놓았다.

서울맹학교 학부모회와 한국시각장애인가족협회는 2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"시각장애인 학생들의 학습권과 이동권이 심각하게 침해받고 있다"며 집회 주최 단체들에게 상생을 호소했다.

학부모 등 10여명은 이날 오후 3시45분쯤 태극기혁명국민운동본부(국본)가 집회를 마치고 청와대 방면으로 행진해오자 청운효자동 사거리에 '너희는 한 번이지만 우리는 매일이다' '우리를 밟고 가라' 등 문구가 적힌 플래카드를 들고 행렬을 막아섰다.

행진 대열 앞에 선 이들은 국본 등 태극기집회 단체가 매주 청와대 앞에서 집회를 열고 있는 것이 시각장애인 학생들의 학습권과 이동권을 해치고 있다며 어려움을 토로했지만, 국본 집회 참가자들은 이 같은 호소에 아랑곳 않고 학부모들에게 원색적인 욕설을 가하거나 "빨갱이"라고 몰아세웠다.

국본 관계자는 마이크에 대고 "오늘은 사정에 공감하고 (청와대로 행진하지 않고) 유턴해서 돌아가겠다"면서도 "다음에도 또 행진을 막으면 어려운 상황에 처할 수 있다"고 경고했다.

또 "계속해서 행진을 막는다면 문재인 대통령을 지키는 것으로 판단하겠다"며 "정말로 중요한 건 이 나라가 적화되고 있다는 것"이라고 주장했다.

일부 태극기집회 참가자들은 학부모들이 플래카드를 들고 있는 곳 앞까지 휴대폰을 들고 접근해 얼굴을 촬영하거나 "빨갱이들은 부끄러운 줄 알라"고 소리치고 원색적 욕설을 퍼붓기도 했다.

http://news.v.daum.net/v/20191221200628588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게시물 검색